[2009 국감]"새만금사업 시행기관 국토부로 이관해야"
[2009 국감]"새만금사업 시행기관 국토부로 이관해야"
  • 박기태 기자
  • 승인 2009.10.09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박기춘 의원, 9일 전북도 국감에서 주장

새만금사업 시행기관을 농림수산식품부에서 국토해양부로 바꿔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국회 국토해양위원회의 9일 전북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박기춘 의원(민주당)은 이날 "현 정부가 새만금 사업에 대해 진정으로 의지가 있다면 4대강 사업중 8조 규모의 공사를 수자원공사에 맡겼듯이 새만금 사업도 국토해양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에 맡겨야 한다"고 주장했다.

새만금사업은 지난 1989년 기본계획이 수립된 이후 20년이 넘도록 농림수산식품부와 농촌공사가 맡아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소요된 공사비는 총 2조 8천300억원이며, 앞으로 3조3천억원이 추가 투입될 예정이다.

박 의원은 "새만금 개발 목적이 변한 만큼 시행기관을 국토해양부와 토지주택공사로 바꿔 추진하는 것이 공기를 단축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사업의 목적에도 부합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