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건협, SGI서울보증과 포괄적 업무협약 체결
해건협, SGI서울보증과 포괄적 업무협약 체결
  • 이태영 기자
  • 승인 2014.07.21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이코노미뉴스-이태영기자] 해외건설협회(회장 최재덕)와 SGI서울보증(사장 김병기)이 지난 18일 건설사의 해외진출 활성화와 해외건설 보증확대를 위한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최근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해외건설 관련 수주 및 발주정보 등을 상호 제공함으로써 우리기업들의 해외진출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특히 이행성보증 발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중소·중견업체들의 보증수요에 적극 대응키로 했다.

이를 위해 서울보증은 해건협의 사업성 평가제도를 향후 보증심사에 적극 활용키로 했으며, 해건협은 해외건설업체들의 이행성 보증수요를 서울보증을 통해 해소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해외지부 및 사무소의 상호활용 및 해외건설 교육프로그램 공유 등을 통해 글로벌 전문가 육성에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밖에도 국토교통부가 오는 9월 17일부터 19일까지 주최하는 ‘글로벌인프라 협력 컨퍼런스(GICC) 2014’ 행사 등을 통해 전세계 주요 발주처 초청행사시 대외홍보 등도 지원키로 했다.

해건협 최재덕 회장은 “해외건설은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수출산업인 동시에 많은 양질의 일자리도 창출하는 등 국가경제발전에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며, “해외건설의 지속성장을 위한 필요조건인 금융지원 특히 중소중견기업의 해외진출에 있어 이번 SGI서울보증과의 업무제휴가 큰 성과로 이어질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