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4대강
편집 : 2018.10.18 목 23:27
> 뉴스 > 주택/부동산 > 국토개발
     
LH, 입주‧하자 서비스 민간 전면 위탁
연간 약 300억원 규모…고용창출 효과도 기대
2018년 05월 08일 (화) 17:33:36 최효연 기자 chy2-2@hanmail.net

[건설이코노미뉴스=최효연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입주고객에게 고품질의 고객서비스를 제공하고, 하자 서비스 부문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입주고객을 위한 고품질 서비스’를 전면 민간에 위탁한다고 8일 밝혔다.

LH는 2017년 주거품질통합서비스 브랜드 ‘큐플러스’를 출시하는 등 설계부터 하자관리까지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특히 준공에서 입주까지 시행하는 각종 품질점검 및 하자 서비스 업무를 그 동안 직접 수행해 왔으나, 지난해 하자 서비스 민간위탁 시범사업을 시행해 입주고객 만족도 향상과 하자서비스 부문 일자리 창출이라는 성과를 거뒀다.

또한, 작년 입주고객의 VOC 결과에서 드러난 불친절, 처리지연 등 고객 불만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올해부터는 하자관리 부문 전문성과 풍부한 노하우를 갖춘 민간 업체를 선정해 입주‧하자서비스를 위탁하고, 고품질의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예상 발주금액은 연간 약 300억원으로, 민간부문에서 1개월 이상 장기근로자 5220명, 단기근로자 1만7233명의 고용창출 효과와 관련 산업 활성화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는 게 LH측의 설명이다.

또한, 하자관리센터인 ‘라운지’를 입주지원센터와 통합운영해 입주초기 고객 불편을 해소하고,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신속하게 하자를 처리할 수 있도록 전국 13개 지역본부에 하자 신속대응 전문조직인 ‘ 기동CS팀’을 신설 운영하는 등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박상우 LH 사장은 “입주‧하자 서비스 민간위탁으로 입주고객에게 명품 서비스를 제공하고, CS산업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업무 혁신과 제도 개선을 통해 고객 중심의 주거문화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최효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건설이코노미(http://www.c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분양특집]"소형 주거시설 강세"…
[2018 국감]"건설현장 불법취업
[e-포토]건설기술인협회, '건설기술
[e-포토]대림산업, '창립 79주년
희림, 방글라데시서 약 84억원 규모
[건설단체 사랑나눔 실천]
건설
철도공단, 동해선 포항~삼척 최장 옥
쌍용건설, 4분기에 4200가구 공급
[신간]현대건설 직원 '아이슬란드에서
건설공제조합, 최영묵 신임 이사장 추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건설이코노미뉴스 | 등록번호 : 서울다 09814 | 등록일자 : 2009년 9월 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태영 | 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주소 : (04018)서울특별시 마포구 망원동 384-22 | TEL : 02-333-1955 | FAX : 02-333-196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태영
Copyright 건설이코노미.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cenews.kr